보도자료

넥센스피드레이싱 2020 시즌 '일정·운영방안' 확정···총 7라운드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20-02-05 23:45 조회1,263회 댓글0건

본문

 

개막전 4월 11일 코리아인터내셔널 서킷 개최
10개 클래스···토요타 86 KSR-GT, 모닝 KSR-챌린지 신설





2019년 시즌 넥센스피드레이싱 대회 RV-300경기. (사진=코리아스피드레이싱)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국내 최대의 모터스포츠 축제 '넥센스피드레이싱'이 2020 시즌 일정 및 운영방안을 확정지었다.

코리아스피드레이싱은 4일 올 시즌 일정을 확정하고 대회 운영과 관련한 세부 계획을 발표했다.
올 시즌 일정을 모면 4월 11~12일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개막전을 개최한다.
개막전을 시작으로 10월 24~25일 인제스피디움의 최종전으로 7라운드로 개최된다.

2020년 시즌은 지난 시즌보다 1라운드가 증가한 8라운드로 진행된다.
이에 대회 관계자는 "7라운드는 전국 40여 자동차 동호회와 함께하는 대규모 이벤트로 마무리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이어 "2, 5라운드는 강원도 태백시와 공동으로 모터스포츠 축제로 개최하고, 6라운드는 전남GT와 프로그램을 공유하게 됐다"
고 올 시즌의 특징을 설명했다.

올헤 클래스는 모터스포츠의 다양성 추구를 위해 총 10개 클래스로 운영된다.
지난 시즌과 마찬가지로 세미프로로 평가를 받는 'GT-300'과 'R-300'은 올해도 대회 최고 종목으로서의 명성을 이어가고
'GT-200'과 'GT-100'도 변화를 주지 않았다.



2019년 시즌 넥센스피드레이싱 대회 GT100. GT-200 경기 (사진=코리아스피드레이싱)





2019년 시즌 넥센스피드레이싱 대회 GT-300 (사진=코리아스피드레이싱)



그러나 토요타86으로 레이스를 펼치는 'KSR-GT'와 기아 모닝의 'KSR-챌린지'가 신설되면서 전체적으로 안정감을 줬다.
타임 트라이얼은 'TT-200'과 'TT-100', 'RV-TT'로 치러지고 '타임 타겟'이 이벤트로 열린다.

코리아스피드레이싱은 지난해보다 모터스포츠 축제답게 경기장을 찾는 자동차 동호인과 관람객을 위한 다양한 체험 이벤트와 체험주행 ,
어린이놀이시설 , 푸트코트등을 운영할 예정이다.

대회를 주최하는 김기혁 KSR 대표는 "올 시즌은 넥센스피드레이싱이 15주년을 맞이하는 뜻 깊은 해”라며 “이처럼 대회가 장수할 수 있었던 것은
넥센타이어 열정과 아낌없는 후원이 있어 가능했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대회 운영에 도움을 주고 있는 상신브레이크, 불스원, 핫식스, ASA, 에이준 후원사들의 가치를 더욱 높이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시즌에 앞서 각오를 다짐했다.

출처 : 서울파이낸스(http://www.seoulfn.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