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2016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엔페라컵 개막전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6-04-27 11:28 조회1,779회 댓글0건

본문

대한민국 최대의 모터스포츠 축제로 성활리에 개최!
20160425_1461556234_15817700_1.jpg?14615
[TV리포트(카리포트)=임재범 기자) (주)넥센타이어가 후원하는 '2016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엔페라컵 1라운드'(이하 대회)가 4월 24일 강원도 인제에 위치한 인제스피디움 (A코스, 1랩 2.577km)에서 열렸다. 이번 시즌부터 (사)대한자동차경주협회의 공인을 받는 대회는 이번 개막전부터 아마추어뿐만 아니라 프로급의 팀과 선수들이 모두 출전하는 명실상부한 국내 최대의 모터스포츠 축제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여줬다.
20160425_1461556235_21052400_1.jpg?14615
20160425_1461556235_62624600_1.jpg?14615
승용 부분 최고 클래스인 엔페라 GT-300 클래스에서는 유승현이 개막전 우승의 영광을 안았다. 2번 그리드로 출발한 유승현은 스타트와 동시에 1번 코너에서 폴포지션이었던 이동호를 추월하며 선두로 올라선 뒤 이동호의 거센 추격을 뒤로 하고 15랩을 가장 먼저 통과하여 첫 우승을 신고했다.

지난 시즌 챔피언인 민수홍은 3위를 차지하였고 예선 1위 이동호는 아쉽게도 2위를 차지해 다음 라운드를 기약했다. 20랩으로 진행 예정이였던 이 경기는 함께 통합전으로 열린 BK원메이커 클래스의 경주차 1대가 리타이어하며 화재로 이어져 경기의 비정상적인 종료를 알리는 적색깃발이 전 코스에 발령되어 15랩으로 마무리 되었다. 총 주행 랩의 70% 이상이 진행된 상태여서 15랩을 지날 때의 기록으로 순위가 정해졌다. BK원메이커에서는 김현석이 데뷔 후 첫 우승을 차지했다.
20160425_1461556234_50398100_1.jpg?14615
20160425_1461556236_35843600_1.jpg?14615
한편 이번 시즌부터 지가토 GT-200 네오테크 GT-100으로 명칭이 바뀐 투어링A와 투어링B 클래스의 통합전은 GT-200에서 조선희가 폴투피니쉬로 우승을 차지했다. 조선희는 지난 2015시즌에서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린 첫 경기를 우승한 데 이어 이번 우승으로 인제스피디움의 최강자로 우뚝섰다. 기대를 모았던 지난 시즌 투어링B 클래스 챔피언 김양호는 4위를 차지해 자신의 가능성을 입증했다. GT-100에서는 박준범 선수가 개막전 우승의 주인공이 됐다.
20160425_1461556236_01333300_1.jpg?14615
국내 유일하게 RV-SUV 차량등이 벌이는 스프린트 레이스인 엔페라 R300에서는 왕의 귀환이 이루어져있다. 이 클래스에서만 10년동안 4번의 시즌 챔피언을 지내며 최고의 기량을 과시했던 이동호가 1년의 공백기를 갖고 출전한 이번 개막전에서 우승을 차지하며 5번째 챔피언 타이틀을 가져갈 수 있는 유리한 위치를 점하게 되었다. 이동호는 앞서 열린 엔페라 GT-300에서도 2위를 차지해 자신이 왜 이 대회 최고의 스타인지를 다시 한번 증명해줬다.
20160425_1461556236_66790900_1.jpg?14615
이번 개막전은 경기 외에도 각 종 자동차 동호회 회원들이 전국에서 모여 서킷 체험주행과 함께 레이스 이벤트와 레이싱 모델 포토타임 및 게임이벤트 등의 다양한 볼거리와 즐길거리로 가족단위의 관람객들에게 멋진 추억을 만들어 주었다.

이번 대회는 포털사이트인 네이버에서 주요 경기들을 생중계하였으며 오는 5월 14일 오전 11시에 SBS스포츠를 통해 녹화중계로 방송된다.
20160425_1461556237_09054100_1.jpg?14615
스피드에 열광하는 사람들이 모여 만드는 최고의 드라마 '2016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엔페라컵'의 제 2라운드는 장소를 옮겨 전남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에서 오는 5월 22일에 열릴 예정이다.

happyyjb@tvreport.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